부천역 용구비어 간단한 2차 맥주 궈궈궈

Posted by 고 고특파원
2019.08.02 12:00 세상만사/맛집탐방

부천역에서 간단히 대화하며 즐길수 있는 2차맥주집을 찾는다면 용구비어를 한번 와보시길 추천한다.

 

사실 별다른 정보 없이 걸어다니다가 '맥주' 단어만 보고 방문 했다.

 

부천역 용구비어

 

요즘 보면, 00비어 라고 가게이름이 많은데, 이곳 이름은 용구비어이다. 사장님 이름이 용구는 아닐것 같고.. 죄송합니다.

 

8시 이전에 맥주가 2500원이라고 하니 다음에는 조금 일찍 방문해 봐야할듯..!! 2차를 8시 이전에 시작하기는 힘들긴 하지만.. 이곳은 진짜 2차로 간단히 맥주 먹기 좋은 장소는 확실함!

 

들어서자마자 보이는 모습

이곳 가게 안쪽에 테이블도 꽤나 많이 있다. 또한 테라스를 확장해서 테라스에도 테이블이 많으니 여럿이 와도 문제는 없을것 같다.

 

안주가 전체적으로 만원 이하인데도 꽤나 괜찮은 조합이다.

 

우리는 여기서 오뎅탕 똥집튀김 셋트를 시켰다. 가격은 15000원정도인데 불만 없는 조합이었다.

 

똥집튀김

사실 똥집튀김은 시장에서 사면 엄청나게 저렴한가격에 많은양을 먹을 수 있지만.. 뭐 여기는 가게이니 자릿세라고 생각해 본다.

 

오뎅탕

오뎅탕이 칼칼하니 맛이 있다.

 

오뎅탕과 똥집튀김 구성이 15000원이니 상당히 합리적이다.

 

부천대 인근에 있는 주점이라 그런지 가격은 상당히 저렴한 편이라고 생각한다. 그렇다고 해서 안주의 품질이 떨어진다고도 생각하지 않음.

 

크림생맥주

2차로 왔으니 나는 가볍게 생맥주 한잔을 시켰다!

지금 봐도 상당히 먹고 싶은 비쥬얼이다.

 

실내 인테리어도 깔끔하니 잘해놓은것 같고, 개인적으로는 확장한 테라스 자리가 마음에 들었다.

 

아무래도 부천역이 사람들이 엄청 많아서 주변이 꽤나 시끄러웠는데, 주변에 조금 조용하면서 여유를 느낄 수 있는 맥주집 같아서 그냥 들어왔는데 역시나 쾌적하고 좋은 분위기였다.

 

무엇보다 주변이 엄청나게 시끄럽지 않아서 지인들과 맥주한잔하며 대화하기에 좋은 장소였다.

 

왁자지껄한 분위기를 좋아하지만 이렇게 여유롭고 한적한 분위기도 좋아한다. 더군다나 비가 오는날은 특히 더더더 그렇다.

 

메뉴판정보를 찍었어야 했는데, 지인들과 얘기하고 분위기에 취해있느라 찍지 못했다.

 

다음번에 또 방문할 의사가 분명히 있는 곳이니 그때 더 업데이트를 하도록 하겠다.

 

부천역에 여유로운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맥주집을 찾는다면 용구비어를 한번 방문해 보시길 바란다.

 

 

 
제 블로그의 내용이 도움이 되셨나요?

여러분의 공감댓글이 큰 힘이됩니다 :)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